phobia8.jpg

 

19세기 말은 히스테리아 시대

20세기 초반, 중반은 신경증 시대

20세기 후반, 21세기는 자아 장애 시대

 

자아 장애자는 외형적으로 눈에 띄는 특별한 증세 즉 공황장애, 강박증 등은 없을 수도 있다. 겉으로 보면 멀쩡하게 보인다. 다른 사람들과 어울리지 않기 때문에 고립감, 공허감으로 가득차 있어서 외톨이가 된다. 대상에 의존하려고 하지만 애착이 자아 상실을 위협하기 때문에 자아 장애를 가진 사람을 놀라게 한다. 개인은 감정 철회, 감정적 고립으로써 자아의 불안정한 면을 보호하려고 한다. 감정적으로 의미 깊은 관계를 할 수 없기 때문에 삶이 무의미하고 목적 의식이 없음을 느낀다. 친구가 없다, 수줍어하고 괴팍하다. 이런 성격이 사회활동을 위축시킨다. 사회성이 있는 것 같이 보이지만, 관계를 하고 있는 것 같이 보이지만, 역할을 하고 있지만은 충분한 관계를 하고 있지 않다. 피상적인 관계를 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자아 장애가 어느 한쪽 면을 우세하게 보이게 되면 분류되어진 각종 성격장애자가 된다.

                                               

 

                                                                                     성격문제, 인격문제 란?

                                                자아 장애

                                                자아의 핵심 용어들?

                                                자아 장애의 치료 과정

                                                자아 장애의 치료 사례 모음

                                                자아 장애를 가진 영화 모음

                                                치료자 소개

                                                자아 검사지 소개

 

 

 휴대폰: 010-4512-1275

 jongmankim@hanmail.net